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 경기도생활기술학교 펫아로마케어사과정 개강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대표 최승완)는 신중년을 위한 경기도생활기술학교 펫아로마케어사과정을 가톨릭대학교에서 개강했다고 밝혔다.

펫아로마케어사과정은 신중년 세대에 직업 전환과 창업 등 안정적인 노후 준비와 지속적인 사회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2021년 경기도생활기술학교의 가톨릭대학교 위탁 과정이다.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개강식은 온라인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 이서영 담당자의 사회로 최준규 원장신부님의 격려사와 경기도 평생교육과 박준호 과장의 소개 순으로 개강식을 하고 본격적인 교육에 들어갔다.

IACC의 최승완 교수는 펫아로마케어사과정이 사람과 반려동물의 건강한 삶을 위해 아로마테라피 및 그 효능의 이해, 생활 속 건강 관리 방법 및 천연아로마 생활용품 만들기 실습까지 체계적으로 구성된 과정임을 소개하고, 국제ITEC아로마테라피스트로 구성된 전문 교수진(최승완, 김윤경, 이선민, 김혜연, 주은우)을 소개했다.

최승완 교수는 “펫아로마케어사과정은 신중년기에 반려동물과 함께 안전하고 환경 친화적인 아로마테라피로 심신의 건강을 증진하고, 사회공헌 활동으로 더불어 사는 삶을 실천하는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이 과정은 자격 취득 후에 창업, 시민교육강사, 재능 기부 등 사회 활동에 활발히 참여할 수 있어 은퇴 후 제2의 인생을 준비하는 신중년, 주부, 창업자, 직장인에게 매우 유익한 과정이다.

아로마테라피의 기본 이론에 이어 실습 시간에 수강생들은 사전 수령한 라벤더 오일 향기를 맡고 향 느낌을 나누고, 릴랙스 마사지 오일로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아로마 손 마사지를 했다.

수강생들은 “가족 모두에게 사랑의 마사지를 해보렵니다”, “향이 너무 편안하다”, “손이 따뜻해져서 너무 좋다”, “라벤더가 쑥 향기가 나고 고향의 느낌이 난다”, “좋은 향기를 맡으며 수업을 하니 기분이 너무 좋다”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펫아로마케어사과정은 주 2회(월요일, 목요일) 과정으로 9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펫아로마케어사과정 3기는 내년 4월에 진행할 예정으로 교육 참여를 희망하는 경기도 5060세대는 가톨릭대학교 평생교육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심신의 건강을 향상하는 아로마테라피 전문 교육 요구에 따라 국제자격ITEC아로마테라피과정을 9월 말에 가톨릭대학교에서 개강할 예정이다.

또한 국제아로마테라피임상연구센터는 전문가 양성 교육 외에도 분당서울대병원과 각급 학교, 회사 등에서 정서 안정과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아로마테라피 특강 및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 밖에도 치매 전문기관, 요양 시설, 호스피스 완화 의료 시설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임상과 봉사 프로그램을 실시하며 아로마테라피로 심신의 건강을 증진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