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단아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으로 ‘옥단이와 놀다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 성황리에 진행

극단아띠가 참여하는 ‘2021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의 ‘옥단이와 놀다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이 성황리에 진행됐다.

2021 문화가 있는 날 지역문화 콘텐츠 특성화 사업은 ‘옥단이와 놀다 만호동락’으로 목포 근대역사문화 거리의 중심에 있는 만호동의 과거와 현재 스토리를 놀이, 체험, 공연, 전시, 교육, 여행의 6개 테마로 나눠 지역주민들과 함께 소통하고 창조하고 만들어가는 지역문화 콘텐츠다.

극단아띠는 목포의 근대 역사인물 옥단이를 매개로 지역문화 콘텐츠를 개발하고 지역의 다양한 주체들과 협력해 코로나19 일상에 대비한 소규모 대면 프로그램과 비대면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진행하고 있다.

‘옥단이와 놀다 만호동락’은 만호동락으로 가는 9개의 놀터라는 주제로 △만호동 사람들 마마&파파 △아이들 마을극단 나도 배우다 △옥단이길 탐방여행 △옥단이와 함께하는 랜선노래자랑 △근대역사 갤러리전 △목포진 역사공원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 △옥단이와 함께하는 집으로 배달되는 체험키트 △어른들 마을극단 별책부록 △주민참여단 옥단이 여그있소잉 등 9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하고 있다.

5월 29일(토)에는 목포 근대역사관 1관에서 라이브 생방송으로 진행된 랜선 노래자랑을 시작으로 6월 26일(토)에는 목포 역사진 공원에서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이 성황리에 진행됐다.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은 코로나에 안전한 행사 진행을 위해 선착순 100명의 참여 관객만 모시고 진행됐다. 어린이 난타, 화만나 밴드공연, 어린이극 딱지왕 공연, 행복한 버블쇼 등의 가족을 위한 다양한 공연과 10가지 체험 및 먹거리가 준비돼 체험과 공연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했다.

또한 만호동락 문화놀이 한마당에서는 마마&파파 ‘나의 결혼식’ 전시회도 열렸다. 나의 결혼식이라는 주제로 목포 만호동과 인근 동네 60대 이상의 어르신들의 결혼 이야기와 결혼식 사진이 그동안의 작품과 함께 전시됐다.

7월 10일(토)에는 ‘달달만호’ 행사도 진행했는데, 이날 행사에서는 만호동 사람들이 한자리에 모여 살아가는 이야기를 나누는 자리를 마련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가졌다. 달달만호는 매달 1번씩 열릴 예정이다.

7월 30일에는 ‘집으로 찾아가는 체험키트’를 발송할 예정이다. 지난해부터 극단아띠는 랜선으로 체험을 진행하고 있다. ‘옥단이와 함께하는 집으로 찾아가는 체험 키트라’는 제목으로 키트를 만드는 방법을 영상으로 제작해 극단아띠 유튜브에 업로드하고 동영상을 보면서 집으로 배송된 체험 키트를 만드는 체험이다. 올해는 300개 가정이 집으로 배달되는 체험키트를 기다리고 있다.

극단아띠는 랜선으로 즐기는 체험행사를 진행하면서 랜선으로도 어린이와 가족들이 서로 소통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적 활성화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