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가르주나

나가르주나(Nāgārjuna, 龍樹, 150?~250?)

“모든 것에는 불변하는 본질이란 존재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공'(空)이란 개념으로 천명했던, 철학사상 가장 탁월했던 비판철학자. ‘나가르’는 용(龍)을, ‘주나’는 나무[樹]를 의미하기 때문에 동아시아에서는 용수(龍樹)라고 불린다. 특히 현상세계에 불변하는 본질이 없기 때문에 모든 존재자들이 변화를 긍정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은 매우 중요하다. 그가 인연(因緣)의 마주침과 연결로 새로운 존재 양상을 꿈꿀 수 있었던 것도 이런 이유에서이다. 주요 저서로는 『중론』(中論, Madhyamaka-śāstra), 『회쟁론』(廻諍論, Vigrahavyāvartanī)등이 있다.

강신주, 『철학 VS 철학 : 동서양 철학의 모든 것』, 그린비 출판사(2011), p828.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