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

대진(戴震, 1723~1777)

이일분수(二一分殊)라는 주희의 형이상학을 현실주의적 입장에서 비판했던 청(淸) 제국 시대의 철학자. 그의 비판의 초점은 개체들이 발생하기도 전에 일자로서 존재한다는 ‘하나의 이'[一理]였다. 그는 이(理)란 개체들을 통해 사후적으로 잘견되는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당연히 그의 이(理)는 주희의 이(理)와는 달리 개체들마다 다른 양상을 가질 수 밖에 없다. 이를 통해 그는 인간의 현실적인 욕망도 긍정하는 데에 이르게 된다. 저서로는 『맹자자의소증』(孟子字義疏證), 『원선』(原善) 등이 있다.

강신주, 『철학 VS 철학 : 동서양 철학의 모든 것』, 그린비 출판사(2011), p830.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