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저, 장시간 게임 시에도 편안한 게이밍 의자 ‘Razer Enki’ 출시

글로벌 게이밍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레이저(RAZER)가 장시간 게임 시에도 편안한 게이밍 의자 ‘Razer Enki’를 출시했다.

RAZER는 2020년 출시한 게이밍 체어 Razer Iskur의 성공을 발판삼아, 더 광범위한 연구·개발을 거쳐 Razer Enki를 선보였다.

레이저 공식 수입사 웨이코스는 Razer Enki 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10월 27일부터 11월 7일까지 제품을 5만원 할인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선착순 40명에게는 Razer THS Plushie를 증정한다.

제품 수령 뒤 이벤트 양식에 맞춰 포토 리뷰를 작성하면 씽크웨이 눈 마사지기 TC-E01을 추가로 증정한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Razer Enki 온·오프라인 공식 판매처에서 확인할 수 있다.

110°의 아치를 그리는 확장형 어깨 패드와 54㎝의 넓은 좌석 시트 받침, 152°까지 리클라이닝이 가능한 설계, 완벽한 곡선을 그리는 빌트인 요추 지지대를 포함하는 Razer Enki는 허리·다리에 가해지는 압력과 스트레스를 줄여 편안한 자세를 유지할 수 있다.

사용자는 어깨 패드로 앉은 자세를 이상적으로 유지할 수 있고, 넓은 시트 받침은 무게를 고르게 분산해 준다. 또 고품질 플러시 헤드 쿠션을 함께 제공해 머리와 목의 지지력을 더했다.

시트는 두 가지 질감의 친환경 합성 피혁을 사용해 고급스럽고 편안한 착좌감을 갖췄으며, 수년간 사용해도 마모를 막을 수 있게 설계됐다. Razer Enki에 사용된 합성 피혁은 에너지 소비, 탄소 배출이 적은 공정을 거쳐 제작됐으며 생산 과정에서 환경에 유해한 용제를 사용하지 않았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