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 초등 엠티처에서 ‘온 작품 읽기’ 이벤트 진행

교육 출판 전문기업 미래엔이 독서의 계절 가을을 맞아 11월 14일까지 교수활동 지원 플랫폼 ‘초등 엠티처’에서 교사 200명에게 학년별 추천 도서를 증정하고, 수업에 활용할 수 있는 워크시트를 제공하는 ‘온 작품 읽기’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온 작품 읽기는 학생과 선생님이 책 한 권을 온전히 읽은 후 자유롭게 생각을 나누고, 자신의 의견을 글과 그림을 통해 표현하는 통합적 수업이다. 미래엔은 7월부터 초등 엠티처에서 온 작품 읽기 콘텐츠를 오픈해 자사의 아동 출판브랜드 아이세움을 통해 출간된 31권의 동화·역사·과학·교양 도서를 학년별 수준에 맞게 제시하고, 독서 활동에 활용할 수 있도록 워크시트를 제공하고 있다.

미래엔이 이번에 진행하는 온 작품 읽기 이벤트는 추첨을 통해 교사 200명에게 학년별 추천 도서를 증정하는 이벤트다. 초등 엠티처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우리 반 학생들에게 추천하고 싶은 책을 선택하고 그 이유를 남기면 된다.

이번 이벤트로 배포하는 도서는 1~2학년용(3권), 가짜 칭찬, 화장실 귀, 설민석의 역사 고민 상담소1, 3~4학년용(6권), 우리와 함께 살아가는 바다생물 이야기, 우리와 함께 살아가는 곤충 이야기, 수학 탐정스 1, 과학 탐정스 1, 꼬르륵 식당, 인권아 학교 가자, 5~6학년용(2권), New 논술명작 변신, 고전문학 구운몽 등 총 11권이다.

워크시트는 독서 활동 전반에 걸쳐 활용할 수 있도록 독서 전·중·후 활동으로 나눠 구성됐다. 먼저 ‘독서 전’에는 본격적으로 책을 읽기 전 ‘표지 탐색하기’를 통해 학생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책에 대한 흥미를 일으킬 수 있도록 했다. ‘독서 중’에는 ‘어휘력 키우기’, ‘등장인물에 이입하기’, ‘줄거리 이해하기’ 등 다양한 방법으로 책의 내용을 좀 더 자세히 이해하고 생각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돕는다. 마지막으로 ‘독서 후’ 활동에서는 학생들이 책에 대해 느낀 점과 생각을 나누고 표현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일기·편지 쓰기’, ‘인터뷰·주인공 이해하기’ 등의 활동을 제시한다.

김효정 미래엔 개발기획실장은 “아이들이 책 한 권을 읽더라도 꼼꼼히 읽고 온전히 이해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책을 통해 상상력을 키우고, 생각하는 힘을 기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온 작품 읽기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수준에 맞는 도서 선택과 독서 전·후의 활동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책을 탐색하고 생각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