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사랑, 시간, 그리움, 그리고 비

짝사랑, 시간, 그리움, 그리고 비

– 1999年 –

누군가 내게 말했다
시간이 해결해 준다고

하지만, 시간의 치유는
그리움이란 고통을 느끼게 한다

또한번에 끝나버린
애절했던 짝사랑,

혼자당할 고통이라면
내리는 비에 씻겨 흘러갔으면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