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정보사이트 캐치 “취준생 절반 이상, 위드코로나 기대 취업시장 활발해질 것”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단계적 일상회복, 즉 위드코로나로 전환을 이야기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상당수의 취준생이 위드코로나를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캐치가 10월 6일부터 11일까지 20·30대 구직자 1041명(20세~30세, 96.9%)을 대상으로 실시한 위드코로나 관련 조사 결과, 응답자의 과반이 넘는 56.1%가 위드코로나를 기대한다고 응답했다. 하지만 확진자 수가 계속 1000명대를 넘기는 만큼 시기상조라는 의견도 18.6%나 됐다.

위드코로나가 취준생들의 구직 활동에 어떤 영향을 미칠 거 같은지에 대한 질문에는 응답자의 67.5%가 ‘더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응답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이라는 응답은 21.7%,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를 선택한 사람은 10.8%였다.

취업시장 전망에 대해 조사한 내용에 대해서는 ‘더 활발해질 것’이라고 전망한 사람이 56.8% 수준이었으며, ‘현재와 유사할 것’이라고 생각한 사람은 36.5%였다.

위드코로나가 되면 가장 기대되는 활동은 ‘캠퍼스 리쿠르팅’, ‘대규모 채용 설명회’ 같은 ‘오프라인 채용행사(42.5%)’를 꼽은 사람이 가장 많았으며, 2위가 ‘대면 스터디 진행(23.4%)’, 3위가 ‘기업 신입사원 연수(19.2%)’, 4위가 ‘대면 면접(12.4%)’ 순이었다.

김정현 진학사 캐치 소장은 ”코로나19 상황이 종식된 이후에도 비대면 취업문화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있지만, 다수 취준생은 오프라인 취업 활동을 기대하고 있는 상황이다”며 “아무래도 채용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것은 대면에 비해 제약이 따를 수밖에 없다. 아직은 논의가 시작되는 단계이지만 일상 회복이 기업이나 취준생들에게 분위기 전환을 가져다주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