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레노버, 세계 최초 16:10 OLED 노트북 ‘요가 슬림 7 프로 올레드’ 출시

한국레노버(대표 김윤호)가 세계 최초 16:10 화면비 OLED 노트북 ‘요가 슬림 7 프로 올레드(Yoga Slim 7 Pro OLED)’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레노버 요가 슬림 7 프로 올레드’는 세계 최초로 OLED 디스플레이와 16:10 화면 비율을 결합해 콘텐츠 크리에이터 등 몰입감 넘치는 비주얼과 고성능 퍼포먼스를 찾는 사용자를 위한 노트북이다.

요가 슬림 7 프로 올레드는 최대 2.8K(2880×1800) 해상도의 삼성 E4 OLED 디스플레이로 설계됐다. OLED 디스플레이는 기존 LCD 대비 약 1000배 높은 100만:1의 명암비를 제공해 어두운 장면에서도 물체를 선명하게 시청할 수 있다. 백라이트 없이도 500만 개 이상의 화소가 스스로 빛을 내며, 125%의 sRGB 색상과 디지털 영화협회(DCI)의 표준색 영역 DCI-P3 100%를 충족해 실감 나고 정확한 색감을 지원한다. 최대 400니트(nits)의 밝기와 90Hz의 주사율로 콘텐츠를 더욱더 부드럽고 생동감 있게 즐길 수 있다. VESA ‘트루 블랙 디스플레이(Display HDR 500 True Black)’ 인증, 돌비 비전(Dolby Vision) 인증 등으로 뛰어난 디스플레이 품질을 입증받았다.

또한 요가 슬림 7 프로 올레드는 세계 최초로 16:10 비율의 화면이 특징으로 풍성하게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배젤의 너비가 단 2.6mm에 불과해 디스플레이 경계와 화면 비교 시 활성 화면 비율이 91%에 이르기 때문에 웹 서핑, 문서 작업 시 더욱더 많은 콘텐츠를 한 화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반면에 최소 1.39kg의 가벼움과 최대 11시간의 배터리 지속 시간을 자랑해 휴대하기 쉽다. 색상은 라이트 실버와 슬레이트 그레이 2가지로 출시됐으며, 개인 선호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최신 AMD 라이젠 9 5000시리즈 H 프로세서, 엔비디아 지포스 MX450 또는 AMD 라데온 그래픽이 탑재돼 우수한 반응 속도로 원활한 환경에서 콘텐츠를 시청하고 영상 작업을 수행할 수 있다.

레노버는 다양한 스마트 AI 기술을 탑재해 제품 사용성을 높였다. ‘레노버 스마트 어시스트(Lenovo Smart Assist)’로는 IR 카메라를 활용해 얼굴인식 로그인 기능, 사용자가 화면에서부터 멀어지면 자동으로 영상을 정지하고 화면을 희미하게 만드는 ‘제로 터치 락(Zero-touch Lock)’ 등을 할 수 있다. 제품 덮개를 열면 자동으로 시스템이 부팅되는 ‘플립 투 부스트(Flip to Boot)’ 기능을 탑재해 편리성도 더했다. 이외에도 사용자의 시선을 인식해 고개를 돌릴 경우 화면 속 콘텐츠를 보호하는 미라메트릭스(Mirametrix) 등 AI 기반 기술이 적용돼 고객의 사생활을 보호한다.

한국레노버 김윤호 대표는 “최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에 대한 수요가 높아짐에 따라, 프리미엄 OLED 패널로 디스플레이를 업그레이드해 더욱 몰입감 있는 콘텐츠 경험을 가능하게 했다”며 “뛰어난 디스플레이와 함께 강력한 퍼포먼스 및 스마트 AI 기능을 겸비한 프리미엄 브랜드 요가 신제품을 통해 더욱 만족도 높은 작업 환경을 고객에게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