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시설관리공단,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참여

서울특별시 금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박평)은 7일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과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운전문화 정착을 위한 국민 참여형 공익 캠페인이다. 행정안전부가 지난해 12월부터 진행해오고 있다.

이 챌린지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어린이 보호를 최우선으로 삼는 운전 문화를 정착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어린이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횡단 중 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1단 멈춤·2쪽 저쪽·3초 동안·4고 예방’이란 슬로건을 알리고 있다.

박평 금천구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어린이들이 안전한 교통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서는 실천이 중요하다”며 “성숙한 교통 문화가 정착돼 어린이들이 더 안전한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공단 전 직원 모두가 교통안전 실천에 적극 동참할 것”이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