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미디어, 무직타이거 ‘뚱랑이’로 IP사업 확장 가속화

대한민국 대표 문화·콘텐츠 기업 대원미디어(048910 대표 정욱, 정동훈)는 MZ세대로부터 일명 ‘뚱랑이’라는 애칭을 얻으며 많은 관심을 끌고 무직타이거 브랜드와 함께 IP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대원미디어는 11일 빼빼로데이를 맞아 세븐일레븐과 함께 무직타이거 컬래버레이션 F&B 상품을 출시했다. 롯데의 주력 상품 중의 하나인 빼빼로뿐만 아니라 앞으로 다양한 형태로도 컬래버레이션이 이뤄질 예정으로 무직타이거 IP에 대한 대중들의 뜨거운 호응을 입증했다.

메인 캐릭터 뚱랑이로 대중들에게 사랑받는 무직타이거는 ‘자의든 타의든 이 세대의 모든 무직을 응원합니다. 우리는 무직이고, 뮤직이고, 또 무적이니까요’라는 힐링 슬로건을 담고 있다. 실제로 이러한 슬로건에 부응하듯이 공식 SNS 팔로워의 70% 이상이 MZ세대일 정도로 젊은 층으로부터 주목받고 있다.

무직타이거는 MZ세대의 호응에 힘입어 F&B 영역뿐만 아니라 글로벌 명품 브랜드와의 컬레버레이션에서부터 국내 다양한 대기업 브랜드 및 카카오톡 이모티콘에 이르기까지 일상생활의 다양한 영역에서 대중들과의 접점을 넓혀가고 있다. 무직타이거 콘텐츠는 스파오, 비씨카드, 기아, 나라홈데코, LG생활건강, 교보문고, 가벼운 학습지 등 일상의 모든 영역에서 만나볼 수 있을 정도로 뜨거운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대원미디어는 현재 무직타이거가 성인 및 아동의류·언더웨어·잡화·액세서리·생활용품 등 약 200종 이상의 제품으로 출시됐다며, 다가오는 2022년 호랑이해를 맞아 다수의 파트너사와 함께 다양한 신년 이벤트를 기획 중이라고 밝혔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