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비디오테이프 디지털 변환 이벤트 진행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총장 김중렬)는 아날로그 기록물인 비디오테이프를 디지털 영상 파일로 변환하는 ‘추억의 비디오테이프 디지털 변환 이벤트’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사이버한국외대는 VTR 및 캠코더의 단종으로 영상을 재생할 방법이 없어 보관만 하는 가정용 비디오테이프 영상을 디지털 파일로 변환해 주는 서비스를 통해 옛 추억이 담긴 비디오테이프 영상물을 손쉽게 감상하고 오래도록 간직할 수 있도록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

사이버외대는 원격교육에 최적화된 환경을 구축해 교육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다양한 강의 콘텐츠 직접 제작하고 있다.

이러한 최첨단의 시설과 시스템을 갖춘 대학 스튜디오에서 브이에이치에스(VHS) 테이프 변환을 소화할 수 있는 전환 장비를 이용해 지원하고자 한다.

올 6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추억의 비디오테이프 디지털 변환 이벤트’는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학부·대학원), 그리고 동대문구민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디지털 변환 이벤트는 1인당 비디오테이프 2매까지 신청할 수 있으며 16㎜ 일반 VHS 테이프, 6㎜ 테이프의 변환이 가능하다.

서비스는 모두 무료로 진행하며 택배비만 참여자 본인이 부담하면 된다.

사이버외대는 접수된 추억의 비디오테이프를 디지털 영상 파일로 변환해 신청자들에게 DVD 택배 및 온라인으로 직접 내려받을 수 있도록 이메일로 발송할 예정이다.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는 학생 서비스 제공과 동대문구 지역 주민과의 화합과 소통의 일환으로 이번 이벤트를 구상했다고 밝혔다.

사이버한국외대 이러닝혁신전략원 이선희 원장은 “개인이 비디오테이프 영상을 디지털 파일로 변환하려면 업체를 찾는 수고와 상당 비용이 들기 때문에 집 안에 잠들어 있는 비디오테이프가 많다”며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난 요즘 일과 학업을 병행하며 바쁜 일상을 보내고 있는 우리 대학 학생들과 장기화한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지역 주민들이 옛 추억이 담긴 비디오테이프 영상을 통해 그리운 사람들과의 소중한 순간을 회상하며 가족 간, 세대 간 소통의 기회를 넓히고 삶의 여유를 즐기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이벤트 정보는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 이메일로 문의할 수 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