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자리, 호텔 베딩 스타일의 베이직 라인 3종 출시

토탈슬립케어 브랜드 이브자리가 호텔 베딩 스타일의 베이직 라인 신제품 3종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브자리 베이직 라인 신제품은 ‘체크’, ‘레인’, ‘솔’이다. 3종 모두 절제된 디자인과 섬세한 디테일이 어우러져 호텔 침구를 연상케 한다. 그린, 와인, 베이지 등 다채로운 색감이 더해져 개인에 맞게 스타일링도 할 수 있다.

주요 소재로는 ‘고밀도 순면 원단’을 사용했으며 바이오 워싱 가공 처리를 더했다. 가는 실로 촘촘히 짜인 고밀도 원단은 먼지 발생이 적어 쾌적한 수면을 돕는다. 또 ‘바이오 워싱’ 가공을 통해 불순물을 제거, 부드럽고 바스락하는 감촉을 더했다. 바이오 워싱은 천연섬유의 셀룰로오스를 분해하는 효소와 함께 고온 세탁, 건조해 원단 표면에 남아있는 각종 화합물 등을 없애는 가공 기술이다.

‘베이직체크’는 앞뒤면에 서로 다른 크기의 체크 패턴을 매치해 캐주얼하면서 편안한 느낌을 선사한다. 양면을 활용해 두 가지 분위기로 침실을 더욱 풍성하게 연출할 수 있다. 면 60수 바이오 워싱 소재 제품이다.

‘베이직레인’은 이음선 없는 광폭 솔리드 디자인으로 심플함을 극대화했다. 안쪽 면에 세련된 스트라이프 패턴을 더하고 이불 끝단을 사선으로 마감처리해 포인트를 줬다. 면 60수 바이오 워싱 원단을 사용했다.

‘베이직솔’은 원톤 배경에 고급스러운 프레임 형태의 자수를 수놓아 완성도를 높였다. 면 100수 사틴 제품으로, 원단 표면에 잔털을 제거해 촉감은 더욱 부드럽고 은은한 광택이 돋보인다.

고현주 이브자리 홍보팀장은 “이번 신제품은 새로운 라이프 사이클에 맞춰 집을 더 안락하고 포근하게 꾸밀 수 있도록 호텔 침구를 콘셉트로 했으며, 이브자리의 스타일과 기능성을 통해 제품을 차별화했다”며 “올가을 이브자리 침구로 집에서도 호텔과 같은 편안함을 만끽하고 휴식을 취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