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인감응

천인감응(天人感應)

중국 한(漢) 제국의 철학자 동중서가 제안했던 일종의 거대한 종교적 유기체론이다. 천(天)은 자연계, 특히 초월적인 상제(上帝)를 상징하고, 인(人)은 인간 사회, 특히 최고 통치권자인 천자(天子)를 상징한다. 동중서에 따르면 천자의 통치 여부에 따라 상제는 자연계의 변화를 일으켜 그에 화답한다. 그의 생각은 후에 왕충에 의해 신랄하게 비판된다.

강신주, 『철학 VS 철학 : 동서양 철학의 모든 것』, 그린비 출판사(2011), p908.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