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시스, 캐주얼한 소통 공간 위한 모듈형 소파 ‘코티’ 출시

사무환경 전문 기업 퍼시스(대표 배상돈, 윤기언)가 유연하고 효율적인 소통 공간 조성에 특화한 모듈형 라운지 소파 ‘코티(COTI)’를 출시했다.

캐주얼하고 수평적인 소통 문화와 업무 효율을 중시하는 MZ 세대가 기업의 주요 구성원이 되면서 라운지, 카페 같은 공용 공간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퍼시스는 유연한 공간 변화를 통해 자유로운 소통 환경을 조성하는 코티 시리즈를 새롭게 선보였다.

코티 시리즈는 등을 편안하게 받쳐주는 2인용 등받이형 소파와 일체감 있는 디자인의 테이블로 구성된다.

소파는 모듈형 구성으로 라운지, 카페, 회의실 등 휴식과 업무가 이뤄지는 공용 공간에서 활용도가 높다. 사용자에 따른 공간 재구성이 필요한 공유 오피스에도 적합하다. 공간 용도와 규모, 인테리어에 맞춰 다양한 배치로 사용할 수 있다.

소파는 소재·색상·프레임 등에서 다양한 옵션으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소재는 짜임이 다른 두 종류의 패브릭과 가죽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색상은 내추럴 계열부터 캐주얼한 포인트 컬러까지 10가지로, 공간 분위기와 인테리어 톤에 어울리게 연출할 수 있다.

또 용도와 레이아웃에 맞게 팔걸이 유무를 선택할 수 있으며, 소파 하부 구조도 깔끔한 프레임형과 공간 편의를 높이는 하단 수납형 2가지가 있다. 테이블은 4가지 사이즈로 구성돼 공간 규모에 따라 사용할 수 있다.

퍼시스는 업무 공간이자 소통의 장으로 기능하는 라운지를 더욱더 유연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하고자 모듈형 소파 코티를 출시하게 됐다며, 코티를 통해 기업이 구성원의 개성과 니즈를 반영한 사무 환경을 구현해 나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